아이에게 스마트폰을 사줄 계획이라면

 

그 전에

 

미국 블로거인 자넬 호프만(Janell Hofmann)씨가

13세 아들인 그렉(Greg)에게

크리스마스에 아이폰을 사주며 함께 건낸

18가지 규칙을 한번쯤 읽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

 



 

 

휴대폰 사용 상의 지켜야 할 18가지 규칙


1. 이건 엄마 휴대폰이야

    엄마가 사서 엄마가 돈을 낸 것을 엄마가 네게 빌려주는거란다. 이정도면 좋은 엄마 아니니?

 

2. 패스워드는 가르쳐주렴

 

3. 전화가 울리면 받아

    전화니까 말야. 똑바로 「여보세요」라고 말해.

    화면에 「엄마」, 「아빠」라고 뜨면 무시하기 없기다! 절대로!

 

4. 학교가는 날은 7:30pm, 주말에는 9:00pm가 되면 엄마, 아빠에게 내놔라.

밤에 OFF했다가 7:30am에 다시 전원 켜줄께.

엄마, 아빠가 먼저 받는 집 유선전화로 걸 수 없는 시간대에는 전화도 문자도 금지!

그런 건 느낌으로 알지?

우리 가족이 방해받고 싶지 않은 시간대에는 다른 사람 집 가족의 시간도 방해하지 않기다.

 

5.학교에 갖고 가지 마라.

문자 보내는 친구와는 얼굴 맞대고 얘기해라.

그게 제대로 된 라이프스타일이야.

※반일수업, 소풍, 부활동의 경우는 특별히 인정해줌.

 

6. 화장실에 떨어뜨리거나 땅에 떨어져서 깨지거나 갑자기 사라졌거나 한 경우,

   새 아이폰 구입비용, 수리비용은 모두 네가 부담할 것.

잔디깍기, 동생보기해서 벌고 생일축하 용돈에서 뺄 것. 절대로 쓰지 말고 지금부터 저축할 것.

 

7. 아이폰으로 거짓말을 하거나 다른 사람을 무시하거나 속이거나 하지 말 것.

다른 사람을 상처주는 얘기에는 끼지 말 것. 우선 좋은 친구일 것.

절대로 남을 비방하고 중상하는 일에는 다가가지 말 것.

 

8. 사람에게 얼굴 맞대고 말할 수 없는 얘기를 아이폰으로 말하거나, 문자, 메일로 하지 말 것.

 

9. 아빠, 엄마가 방에 있을 때 말할 수 없는 것을 아이폰으로 말하거나, 문자, 메일하지 말 것.

자기 검열은 알아서 해라.

 

10. 야동 금지, 다른 사람 앞에서도 엄마가 봐서 괜찮은 정보를 검색하기.

모르는 것은 다른 사람에게 물어라. 아빠와 엄마는 질문에 대환영이다.

 

11. 공공장소에서는 끄던가 매너모드로 하고 보이지 않는 장소에 둘 것.

특히 레스토랑, 극장, 기타 다른 사람과 얘기하는 도중에는 주의할 것.

넌 매너있는 면이 장점이니까, 아이폰 생겼다고 사람이 달라지지 말 것.

 

12. 자신, 타인의 중요한 부분의 사진은 송수신하지 말 것.

이거 웃을 일이 아니야. 아무리 머리가 좋아봤자 너도 곧 그러고 싶은 나이가 되니까.

이건 위험한 일이고 엄한 사진 1장으로 중, 고, 대학생활과 장래 모두가 수포가 된다.

보내봤자 좋을 건 없다니까.

사이버 공간은 네 생각보다 훨씬 넓고 강력하다.

이러한 중대한 사건은 한번 터지면 사라지지 않는다.

 

13. 사진, 동영상은 함부로 찍지 말 것.

전부 기록해서 어쩌자는 거니. 체험은 터득하는 것이라고 하잖니.

너의 기억 속에 저장된 것은 영원하니까.

 

14. 때로는 아이폰을 집에 놓고 다녀라.

놓고 외출해도 안심, 안전한 네가 될 수 있도록 말야.

휴대폰은 생물도 아니고 네 몸의 연장선도 아니니까 휴대폰 놓고 사는 기술도 익혀야 해.

 FOMO(친구에게 버려지는 불안감)을 초월한 강한 사람이 되거라.

 

15. 지금은 수백만명의 동시대인 모두가 같은 음악을 듣는 시대지만 가끔은 새로운 예전,

 클래식이나뭔가 다른 음악을 다운로드해보거라.

이렇게 많은 음악과 만날 수 있다는 하늘이 주신 축복을 활용해서 네 시야를 넓히도록 해라.

 

16. 게임은 언어, 퍼즐, 두뇌훈련 장르를 할 것.

 

17. 화면에서 고개를 들어 네 주변의 세상에서 지금 어떤 일이 일어나는가 봐라.

창 밖을 바라봐라. 새가 지저귀는 소리에 귀를 기울여라. 산책해라.

모르는 사람에게 말을 걸어 봐라. 구글에서 검색만 하지말고 네 머리로 생각해라.

 

18. 어차피 규칙을 깨는 날은 오겠지. 그랬다간 아이폰은 압수야.

그러면 서로 토론하고 다시 시작해보자. 너도 엄마도 커가는 단계니까.

우리는 한 팀이야. 함께 노력해보자.


 

출처: http://www.gizmodo.jp/2013/01/1317.html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미디어 속 교육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보다 할배  (0) 2013.07.11
악동은 아름답다  (0) 2013.04.08
13살 아들에게 엄마가 스마트폰을 주며 하는 말  (0) 2013.02.21
레미제라블  (0) 2012.12.26
문학과 아내의 자리  (0) 2012.12.06
"You can't be What you can't see"  (0) 2012.11.07
Posted by 에듀앤스토리



흥미로운 아이폰 어플리케이션(응용프로그램)이 개발되었네요. 가정을 꾸린 신혼 부부, 예비 부부, 애인이 있으신 분 들은 눈여겨 볼 필요가 있을 것 같습니다.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맞벌이 부부 증가로 자녀 출산을 계획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예정에 없이 임신하게 되는 경우 고민이 될 것입니다. 아이폰 프로그램을 기획한 프로그램회사의 의도를 떠나 두 가지 측면에서 도움이 될 듯합니다. 자녀를 가진다는 것에 대해 미리 생각해 볼 수 있다는 점과, 예비아빠가 될 경우를 대비해서 가상체험을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성교육 측면에서도...

 
요즘에는 예비 아빠교육 프로그램이 많아졌습니다. 엄마에 비해 아빠는 아무래도 육아공부를 하지 않지요. 예전에는 육아 하면 여자 혼자의 일로 여겨졌습니다. 하지만 요즘같이 맞벌이 부부가 점차 증가하고 있는 사회에서, 여자 혼자 육아를 부담하기에는 큰 어려움이 따릅니다. 의식도 많이 전환되어 육아나 가사를 공동 분담하는 부부들이 늘어나고 있지요. 이제 예비 아빠들도 어느 정도 육아상식을 갖추어야만 합니다.


미국 같은 경우 예비 아빠신병 훈련소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합니다. 출산직전 아내를 돌보는 법, 기저귀 가는 법, 아기를 심하게 흔들었을 경우 생기는 부작용 등 아이를 낳고 키우는 과정에 대한 교육을 하고 있다고 하네요. 물론 등 떠밀려 가는 아빠가 여전히 많기는 하지만... 꼭 필요한 교육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정말 귀엽지요. 생명만큼 소중한 것이 있을까요!!





자 그러면 아이폰 어플리케이션과 만나보겠습니다.
육아에 대해 미리 아셔야 합니다. (아래 동영상 보기)


Durex Baby from Peter Ammentorp on Vimeo.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정기 구독도 + ^ ^) -
더 많은 사람들과 관련 주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에듀앤스토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