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단지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8.11 내가 살고 있는 지역을 '집단지성'으로 바꿀 수 있을까?

'웹 2.0' 시대, 소셜네크워크 시대에서 가장 많이 언급되는 용어 중에 하나를 꼽으라면 '집단지성(Collective Intelligence)'을 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혼자가 아니라 협업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고, 지혜를 모우는 과정. 실현 불가능한 꿈도, 함께 꿈꾸면 이룰 수 있다는 것을 시나브로 확인하고 있습니다. 특히 트위터 이용자들의 변화의 주역으로 자리잡아가고 있으니까요. 시나브로가 비약적으로, 19세기 산업혁명에 버금가는 전환기(진화)가 펼쳐지고 있습니다.  문제를 제기하고 현실의 부조리를 고발하는 것도 필요하지만, 대안을 만들어내는 것도 중요할 것 같습니다. '우리가 살고 있는 동네나 지역이 이렇게 바뀌면 좋겠다'라는 단순한 질문 하나를 던져놓고, 미국 인디애나주에서 가장 큰 도시인 뉴올리언스에서 흥미로운 캠페인이 전개되고 있습니다. 

▲2005년 허리케인 카트리나가 뉴올리언스를 삼켜버린  풍경과 상처 (사진작가: Vicent Laforet /퓰리처상 수상)



특히 뉴올리언스는 2005년 발생한 허리케인 카트리나로 초토화가 되었던 곳이기도 합니다. 도시의 80%가 물에 잠기고. 1800여명의 사상자와 20만명이 넘는 이재민이 발생했지요.특히 흑인과 소수인종이 거주하는 해안지역 피해는 더 컸습니다. 그당시 전문가들은 석유개발을 위해 습지가 인위적으로 파괴되었기 때문에 더 큰 피해를 당했다고 지적했습니다. 늦장 대처와 복구작업으로 뉴올리언스를 많은 사람들이 떠났습니다. 그 상처가 얼마나 크겠습니까.  석유개발 비용과 비교를 할 수 없는 천문학적 복구비용(5000억달러). 그렇기에 사람의 생명이 달린 도시계획과 재해방재시스템은 빈틈없이 철저하게 수립되어야 합니다. 기습폭우로 물바다가 된 서울시를 보면서 많은 사람들이 개탄한 이유이기도 합니다. 



 

미국 루지애나주 뉴올리언스에 위치한 툴레인대학교와 록펠러 재단의 지원으로
도시계획 전문가(설계,디자인,공학자 등)들이 모여
인터넷과 소셜네크워크서비스를 통해 자신이 살고 있는 이웃 공간이 이렇게 바뀌었으면 좋겠다.
내가 살고 있는 지역이 어떻게 변화되기를 원하는지,시민들이 참여를 통해
아이디어를 내고 토론하는 과정.....




시민들이 낸 아이디어를 집단 지혜(지성)을 통해 이루어 가는 과정...

 
*캠페인 공식 누리집>> 방문하기 




최근 올라온 아이디어 중에서 가장 인기(관심)가 많은 내용입니다.

대중교통 시설이 잘 연계되어있지 않는 거리에 '노면 전차'를 운행하면 좋겠다는 의견입니다.
 
해당 내용을 클릭하면(아래 이미지) 



지도를 통해 노면 전차가 운행할 노선을 점선으로 표시해 두었네요.
한 사람의 아이디어에 공감하는 62명의 이웃이 생겼습니다.
여러분은 서울시, 아니 각자가 살고 있는 지역이 어떻게 변화되었으면 좋겠습니까?
형식적인 관주도하의 시민아이디어모으기를 넘어서서,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로 대안을 만들어 가는 과정....
그 힘이 모인다면, 변화는 이루어지겠지요!!!!! (by 밥이야기)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정기 구독도 + ^ ^) -
더 많은 사람들과 관련 주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에듀앤스토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