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절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3.08 환절기병 예방해요

환절기가 되면

아침과 낮 일교차가 크고

새로운 날씨에 적응하느라

우리의 몸이 면역성이 약해지기 때문에

크고작은 질병에 걸리기 쉽다고 합니다.

그리고 우리나라 봄에는

꼭 불청객 '황사'가 찾아와 더 말썽입니다.

 

 

 

환절기 질병 예방에 대해

오늘 다시한번 알아보고

가족들과 내몸을 챙겨보도록 할께요.

 

무엇보다

건강한 몸이 최고입니다. *^^*

 

 

 

감기

환절기에 가장 흔하게 볼 수 있는게 바로 감기입니다.

겨울에서 봄으로 바뀌는 환절기에는 아침, 낮, 저녁의  급격한 온도 차가

 발생하기 때문에 체온을 유지하기가 매우어렵습니다.

 

예방법

 

- 하루 2L 이상 물을 마셔준다. (단, 식사 전후 30분 이내에는 물 섭취를 줄인다.)

- 손을 자주 씻고, 양치와 가글을 자주 해준다. 코가 막히면, 소금물로 헹구어 낸다.
- 낮과 밤의 온도 차가 크기 때문에, 반소매의 옷을 입고, 겉에 입을 옷을 상시 준비한다.

 

 

 

 

아토피

환절기에 가장 무서운 질병은 아토피입니다.

난치성 피부질환이기 때문에 한곳이 계속 가렵고 붉어지면서 하얗게 되거나, 좁쌀같은 물집이 생기는 등

초기 증상이 보이면, 인스턴트 음식을 금하고 빨리 병원에 가서 전문의와 상담 받고 적절한 치료를

받으셔야합니다.


 

예방법

 

- 집 먼지, 진드기가 있기 쉬운 카펫이나, 침구류를 모두 햇볕에 잘 말려준다.
- 자외선이 피부에 직접 닿는 것을 피하고, 샤워 후에 보습제를 충분히 바른다.

- 면 소재의 옷을 입고, 목욕 타올의 사용을 피해, 피부 자극을 최소한으로 한다.

 

 

 

 

 

안구건조증 및 결막염

환절기와 황사로 인해 안구건조증과 결막염이 자주 발생합니다.

특히, 휴대폰, 컴퓨터 등의 전자기기를 오랫동안 사용하는 요즘, 어느새 흔한 질병이 되었습니다.

눈물이 빨리 증발할 경우에 발생하기에, 봄보다도 건조한 가을에 더욱 조심해야 한답니다.

눈이 항상 시리고, 뻑뻑한 느낌이 들어, 자주 비비게 된다면 안구건조증을 의심되니, 각별히 주의해주세요.


예방법

 

- 눈이 많이 건조해지는 렌즈 사용을 피하고, 안경을 착용하도록 하자.

- 과도한 컴퓨터 사용을 줄이고, 한 시간에 한 번씩 눈을 감고, 눈을 마사지해주자.
- 실내 습도를 적절하게 유지하기 위해 가습기를 사용하거나, 인공 눈물을 수시로 넣어주자.

- 황사가 심할때는 밖에 나가는 것을 자제하고, 손을 깨끗히 닦고, 손으로 눈을 만지는 것을 자제하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삶의 지혜와 감동'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옛날밥상에서 배우는 조상의 지혜  (0) 2013.03.19
어머니의 밥  (0) 2013.03.18
환절기병 예방해요  (0) 2013.03.08
봄이 오면 나는  (0) 2013.02.27
10분 스트레칭  (0) 2013.02.26
간결하고 꾸밈없는  (0) 2013.02.06
Posted by 에듀앤스토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