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노래, 같이 들어보아요

 

 

 

9와 숫자들 - 그대만 보였네

 

 

 

 

오늘의 이 노래가 사랑했던 추억을, 사랑하는 사람을 떠올리게 했으면 합니다.

 

 

 

 

 

 

 

 

 

<가사>

 

부끄러운 내 말들에도 밝은 웃음으로 대답해주는 사람
어리숙한 내 몸짓에도 듬직한 손으로 내 볼을 만져준 사람
비가 와도 내겐 우산이 없어 흠뻑 젖은 채로 혼자 걷던 어느 날엔가
힘을 내어 고개를 들었을 때 별로 예쁘지도 않고 그저 평범한 사람이지만
내 눈에는 그대만 보였네
거대한 인파 속에서 나만이 아는 빛으로 반짝이던

그대만 믿었네
이 거친 세상 속에서 난 오직 그대만 좋았네
신이 나고 기쁠 때보다 괴롭고 지칠 날 더 찾아줘
그럴듯한 다짐보다는 정직한 말들로 나를 일깨워줘
밤이 와도 내겐 지붕이 없어 웅크리고 앉아 혼자 울던 어느 날엔가
용기를 내어 문득 눈을 떴을 때 별로 멋지지도 않고 때론 얄미운 사람이지만
내 눈에는 그대만 보였네
거대한 인파 속에서 나만이 아는 빛으로 반짝이던
그대만 믿었네
이 거친 세상 속에서 난 오직 그대만 좋았네
그대만 보였네
거대한 인파 속에서 나만이 아는 빛으로 반짝이던
그대만 믿었네
이 거친 세상 속에서 난 오직 그대만 좋았네

 

 

 

 

 

 

 

 

Posted by 에듀앤스토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