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아남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3.24 나는 가수다 새 PD 선정보다, 1등을 탈락시키자?
MBC <서바이벌, 나는 가수다>가 몇 일째 인터넷에서 회자를 넘어 범람하고 있네요. 원칙을 어기고 꼴찌에게 재도전의 기회를 준 제작진의 결정에 네티즌과 시청자들의 항의하자, MBC는 담담 김영희PD를 교체하고,  <놀러와>의 신정수PD를 기용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지적했듯, 실력있는 가수들을 경쟁으로 탈락시키는 것에 대해 우려했던 일이 벌어졌지요. 논란의 핵심은 단 한가지입니다. 약속(원칙)을 어겼다는 것. 


재도전 기회를 부여받은 김건모는 어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자진 사퇴' 의사를 밝혔습니다. 뒤늦게나마 용감한 결정을 했다는 소리와 이제와서, 라면 핀잔을 주는 사람들이 많네요. 인터넷 게시판이나 '나는 가수다(나수다)'의 시청자 게시판에 올라 온 글들은 대안보다는 프로그램페지에서부터, 김영희PD교체로 해결될 문제라는 것이 많은 것 같네요. 그렇다면 왜 나수다가 대중들의 관심을 불러내었을까요? 두 가지를 꼽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가창력 있는 가수(실력있는 가수)들의 노래를 한 자리에 모아 들을 수 있다는 것과, 경쟁 제도를 도입했다는 겁니다. 요즘 위대한 탄생에서 부터 신입아나운서 공개오디션 및 여러 방송국에서 공개 심사를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나수다의 경우는 조금 다르지요. 방송에서 쉽게 만날 수 없는 가수를 만날 수 있다는 것과 단순히 점수로 우위를 가릴 수 없다는 것. 트위터 공간을 살펴보니, MBC <스타오디션, 위대한 탄생 >의 심사위원이자 멘토인 자우림 김윤아 남편( 김형규)이 자신의 트위터에 나수다 논란과 관련 대안을 제시해 놓았네요. 비판도 좋지만, 대안을 제시하는 것이 필요하지요.


" 나는 가수다 논란을 보면서 문득 든 생각-어쩌자고 일등부터 칠등까지 순위를 매겨 꼴등을 떨어뜨리자는 잔인하고 매정한 생각을 하신걸까요. 차라리 일등을 하신분에게 박수와 꽃다발을 드리고 명예롭게 하차하면서 새로운 가수분이 나와 일들을 겨루는게 좋지 않았을까.

일등에게는 다음회에 경쟁에서 벗어나 자신이 부르고 싶은 노래를 부르게 하는 방법을 쓰는 겁니다. 아니면 작은 콘서트를 마련해 준다던가 그럼 일들을 한 가수의 무대를 더 볼 수 있는 거죠. 포인트는 실력있는 순위매김과 탈락이 아닌 좋은 음악과 방송입니다. ." (김형규 트위터)


좋은 의견인 것 같습니다. 프로그램을 폐지하거나, 담당PD를 교체하는 것보다, 지난 실수를 교훈삼아 아름다운 원칙을 다시 세우는 것이 중요하지요. 1등에게 탈락. 1등에게 명예의 전당을. 더 많은 숨은 고수들의 노래 향연을 이어 듣고 볼 수있다면 좋겠지요.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정기 구독도 + ^ ^) -
더 많은 사람들과 관련 주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에듀앤스토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