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KACE입니다.

2017년 4분기의 시작인 10월과 함께 추석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KACE는 1,2,3분기동안 다문화교육, 인터넷윤리교육, 아트테라피, 까치서당 등

많은 평생교육 프로그램과 사업들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남은 2017년도 더 많은 분들에게 다양한 교육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힘쓰겠습니다.

모두 즐거운 연휴 보내세요.



올해도 즐겁고 풍성한 한가위가 찾아왔습니다.

가정에 보름달처럼 차오르는 행복

깃드시길 기원합니다.


기쁨과 행복이 가득한 한가위 보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에듀앤스토리

 

 

“남의 포부를 들었을 때 가급적이면 안 된다고 단정하지 말라. 남의 인생은 사실 점쟁이도 잘 모르는 법. 현재는 능력이 못 미치는 상황이라도 노력 여하에 따라서 얼마든지 놀라운 능력을 획득할 수도 있다. 명심하라. 악담보다는 덕담이 언제나 아름답다.”(이외수 트위터)

 

추석 연휴가 시작되었습니다. 사람들 마다, 말로 휴대폰 문자메시지로 트위터로 메일로 추석연휴 잘 보내라는 덕담을 건넵니다. 추석 때는 덕담으로 시작했는데 말에 상처를 받을 때가 많습니다. 오랜만에 만나 가족들인지라, 속사정 모르고 사소하게 던진 말 한마디가 상처를 주기도 하지요. 교통 대란을 뚫고 추석길에 오른 가족 들 사이도 마찬가지입니다. 다들 지치기 마련. 말 몇 마디가 추석 연휴 끝을 악몽으로 만들기도 합니다.

 

이외수 씨가 말한 내용은 추석 연휴와 관련된 잠언은 아닙니다. 평상시 우리가 주고받는 ‘말’에 대한 경구지요. 특히 자녀나 손아랫사람들의 말을 듣는 자세에 대해. 선천적인 재능을 가진 사람도 있지만, 대부분 자기계발이나 노력에 따라서 인생의 좌표를 찾아가는 후천적 재능을 가진 사람들이 많습니다. 설령 천부적인 재능이 있다하더라도, 그 재능을 잘 살려내지 못하면 아무 소용없지요.

 

인생의 큰 꿈을 이루어낸 사람들을 살펴보면, 그 옆에는 끊임없이 지지하고 격려해 준 보이지 않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사회가 외면할 때도 덕담을 건네주며 꿈을 북돋아 주었지요. 누군가 이번 추석 연휴 때 꿈을 이야기 하면, 그 꿈속으로 들어가 같이 이야기를 듣고 나누어 주세요. 몇 천 마디의 말보다, 포부를 살려 주는 말 한마디가 한 사람의 인생을 바꾸어 낼 수 있습니다.

 

 추석 연휴, 잠시 세상 시름 내려놓으시고, 건강한 한가위 맞으시길 바랍니다.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정기 구독도 + ^ ^) -
더 많은 사람들과 관련 주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에듀앤스토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