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인문학이 각광 받으면서 여러가지 책이 쏟아져 나왔습니다. 그 중에서도 제가 인상깊게 읽은 것은 강신주 박사의 '철학이 필요한 시간'이었습니다. 그는 철학자들의 이야기를 통해 삶을 살아가는 지혜를 말해줍니다.

 

지금 노예의 굴종과 비겁을 감내한다면 우리는 영원히 노예로 살기를 결정한 셈이고, 지금 주인의 당당함과 자유를 쟁취한다면 우리는 영원히 주인으로 살기를 결정한 셈이다. 마침내 우리는 자신을 가두어 길들이는 담벼락을 무너뜨릴 수 있게 된 것이다. 자유롭고 싶은가? 그렇다면 니체의 말에 귀를 기울여야만 한다. "지금 인생을 다시 한 번 완전히 똑같이 살아도 좋다는 마음으로 살아라!"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p. 26

 

 

그리고 그의 책만큼이나 좋았던 강의를 블로그 가족들과 함께 나누고 싶습니다.

 

같이 보실까요?

 

 

'KACE 사무국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모자격증 있으세요?"  (0) 2012.11.06
나 부터 좋은 사람.  (0) 2012.10.29
철학이 필요한 시간  (0) 2012.08.16
여름의 조각들  (0) 2012.07.25
적당한 거리, 그리고 아름다운 사이  (0) 2012.07.24
책 많이 기증해주세요  (0) 2012.07.10
Posted by 에듀앤스토리

티스토리 툴바